즐겨찾기 추가
회원가입 고객센터
2022.11.29 (火) 13:43
주요뉴스
 
정치
경제
사회
문화/생활
IT/과학
국제
 HOME > 뉴스
올해로 25년째..진도 토요민속여행 38만명 다녀가
등록 : 2022-09-15 11:51
매주 토요일 오후 2시 공연..지역 대표 문화공연 자리매김
토요민속 공연 장면 [진도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진도=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대한민국 유일한 민속문화예술특구인 전남 진도군에서 올해로 25년째 토요민속여행 상설공연이 활발하게 열리고 있다.

공연 횟수가 900회를 훌쩍 넘어 벌써 1천 회 공연을 앞두는 등 대한민국 민속의 보고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해외를 비롯해 전국 순회공연까지 포함하면 공연 횟수는 1천400여 회가 넘는다.

지금까지 38만명의 관광객이 다녀간 민속여행은 진도군립민속예술단 창단 후 1997년 4월 첫 공연을 시작으로 25년 동안 매주 토요일 오후 2시에 수준 높은 공연을 선보이는 진도군의 대표 문화관광상품이다.

특히 문화체육관광부 '한국 관광의 별' 전통 자원 분야에도 선정된 토요민속여행은 진도의 멋과 흥, 한을 맛볼 수 있다.

진도군은 아리랑, 강강술래, 남도들노래, 씻김굿, 다시래기 등 국가무형문화재 5종과 진도아리랑, 진도북놀이, 진도만가, 남도잡가 등 전라남도 지정 무형문화재 7종을 비롯해 토속적인 민요와 민속 등 다양한 문화자원을 보유하고 있다.

오는 17일 오후 2시 진도향토문화회관에서 열릴 공연에는 판소리 홍보가, 천궁, 진도민요 메들리 기악곡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관광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chogy@yna.co.kr

출처:https://v.daum.net/v/20220915110848944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ys4327@hanmail.net ]
이전 위로
       
사공홍주.PNG
1200살 넘긴 해인사 쌍둥이 불상 국보 문턱에
사군자 동영상 강의
리괘
곤괘(땅)
아시아 최대 규모 아트페어 개막...
"솔드아웃 연연 안 한다.....
올 가을 전국 곳곳서 비엔날레..동...
올해로 25년째..진도 토요민속여...
지향 김계진작품전
서예교육의 활성화
나스카 라인
대구경북서예상 류영희·박세호씨
'유영국, 절대와 자유 展'이
‘한국미술작가명감 출품작가 초청전...
BTS '빌보드 핫1위' ...
문체부·한국문화관광연구원 분석 서울 중구 롯데면세점...
'엑스엑스' 안희연(하니...
가수 하니가 2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열...
'맛남의 광장' PD &quo...
[뉴스엔 박수인 기자] 안전한 ...
'친정엄마' 대표 잠적 ...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뮤...
사공홍주 유튜브 채널 개설
issue 게시판은 아직 생성되지 않았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원약관 고객지원센터 제휴 및 광고문의 광고안내 저작권안내 기자회원신청 기사제보 정기구독신청 다이렉트결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