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회원가입 고객센터
2022.09.29 (木) 10:17
주요뉴스
 
 HOME > 뉴스 > 문화/생활 > 생활일반
문화재청, 내년 예산 70% 문화유산 관리·보호에 쓴다
등록 : 2022-08-31 12:55
2023년도 예산 7.7% 늘어난 1조2935억원
2023년도 문화재청 예산안 편성 현황. (문화재청 제공)

(서울=뉴스1) 조재현 기자 = 문화재청은 내년도 예산을 올해보다 7.7%(921억원) 늘어난 1조2935억원으로 편성했다고 31일 밝혔다.

문화재청은 전체 예산의 70%가량인 8983억원을 문화유산 보존관리와 보호에 사용한다.

이 가운데 문화재 보존에는 6814억원을, 궁능원 관리에는 1526억원을, 문화재 보호에는 643억원을 각각 투입한다.

또 문화유산활용에 1316억원, 문화유산 정책 및 행정관리에 1297억원, 국제교류 및 세계 유산관리에 560억원, 문화유산 교육연구에 779억원이 각각 사용될 예정이다.

주요 증액 사업으로는 국보·보물 등 문화재 보수 정비(594억원), 문화유산 기반 시설 구축( 433억원), 궁능문화재 관리(133억원), 매장 문화재 보존 및 조사 지원(95억원) 등이 있다.

신규 사업으로는 문화재 사찰 보존 지원(54억원), 마한·탐라 역사 문화권 중요유적 발굴조사(30억원), 무형유산 전승공동체 육성(16억원), 팔만대장경 디지털 데이터베이스(DB)구축(11억원), 한국의 갯벌 2단계 등재 기초조사(6억원) 등이 추진된다.

문화재청은 미래 문화자산 보호기반 구축, 문화유산의 온전한 보존과 품격 있는 활용, 세계 속 우리 유산의 가치 확산을 3대 중점 투자 분야로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cho84@news1.kr

출처:https://v.daum.net/v/20220831113302942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ys4327@hanmail.net ]
이전 위로
       
사공홍주.PNG
1200살 넘긴 해인사 쌍둥이 불상 국보 문턱에
사군자 동영상 강의
리괘
곤괘(땅)
아시아 최대 규모 아트페어 개막...
"솔드아웃 연연 안 한다.....
올 가을 전국 곳곳서 비엔날레..동...
올해로 25년째..진도 토요민속여...
지향 김계진작품전
서예교육의 활성화
나스카 라인
대구경북서예상 류영희·박세호씨
'유영국, 절대와 자유 展'이
‘한국미술작가명감 출품작가 초청전...
BTS '빌보드 핫1위' ...
문체부·한국문화관광연구원 분석 서울 중구 롯데면세점...
'엑스엑스' 안희연(하니...
가수 하니가 2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열...
'맛남의 광장' PD &quo...
[뉴스엔 박수인 기자] 안전한 ...
'친정엄마' 대표 잠적 ...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뮤...
사공홍주 유튜브 채널 개설
issue 게시판은 아직 생성되지 않았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원약관 고객지원센터 제휴 및 광고문의 광고안내 저작권안내 기자회원신청 기사제보 정기구독신청 다이렉트결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