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회원가입 고객센터
2022.09.29 (木) 09:40
주요뉴스
 
 HOME > 뉴스 > 문화/생활 > 생활일반
[경남의 거장을 만나다]② "나 하늘로 돌아가리라"..순수 시인 천상병
등록 : 2022-03-17 14:07

두 번째 순서입니다.

'나 하늘로 돌아가리라'라는 시 구절로 유명한 천상병 시인은 한평생 자신의 시처럼 순수하고 소박한 삶을 살았는데요.

시인은 떠났지만, 그가 소년 시절을 보낸 창원과 전국 곳곳에 남은 발자취를 차주하 기자가 돌아봤습니다.

[리포트]

[천상병, '귀천' 중 : "나 하늘로 돌아가리라. 아름다운 이 세상 소풍 끝내는 날, 가서, 아름다웠더라고 말하리라…."]

자신의 시처럼, 고난 속에서도 삶의 아름다움을 노래하며 한평생 소박하게 살았던 천상병 시인.

부인이 생전 생업으로 꾸렸던 작은 찻집에는 천상병 시인은 물론, 많은 문인의 추억이 곳곳에 서려 그리움으로 남았습니다.

[김미루/찻집 '귀천' 방문객 : "(천상병 시인은) 아이 같았죠. 늘 동심을 가지고 있었죠. (이 찻집은) 시를 짓는, 꿈꾸는 사람들도 많이 오셨고."]

일본과 창원 진북, 진동을 오가며 어린 시절을 보낸 천상병 시인.

마산중학교에 다니던 무렵, 담임인 '김춘수' 시인이 재능을 알아봐 문예지에 시를 발표했고, 서울대에 진학해 정식 등단했습니다.

동백림 사건에 연루돼 고문받아 평생 후유증에 시달렸고, 행려병자로 정신병원에 수용돼 한때 사망했다고 알려질 정도로 고난도 많았습니다.

하지만 시련 속에서도 인간과 예술에 대한 순수성을 잃지 않고 간결하고 쉬운 표현으로 시를 발표해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조재영/마산문학관 학예사 : "(천상병 시인은) 문학과 삶을 떼어놓고 얘기할 수 없는 그런 분입니다. 시에서 드러나는 동심의 세계, 천진성 이런 것들이 (특징입니다.)"]

하지만 천상병 시인의 흔적을 찾기란 쉽지 않습니다.

어디에도 시인을 기리는 별도의 문학관이 없는 겁니다.

이 탓에 유품도 뿔뿔이 흩어졌다가 최근 한 저작권 회사가 경기도 파주에 카페 겸 전시 공간을 마련한 게 사실상 유일합니다.

[이상만/경기도 파주 '카페 귀천' 대표 : "(과거에는) 유품 보관 장소 자체가 굉장히 열악한 상황이었고요. 천상병 작가님의 문학관을 조심스럽게 만들 수 있기 위한 노력을 최대한 해보겠다…."]

고향인 창원의 사정은 더욱 열악합니다.

마산문학관 한편에 시인의 작품과 약력이 간단히 소개됐거나, 공원에 시비가 세워진 게 전부입니다.

생가 터는 허물다 만 담벼락만 남아 폐허가 됐고, 마을 어디에도 시인의 흔적은 찾을 수 없습니다.

[황의자/천상병 시인 친척 : "지금 (고향 마을인) 여기서는 천상병 시인 (흔적) 자체를 찾기가 참 힘들게 돼 있습니다. 후손으로서 마음이 안 좋죠."]

세월이 지나도 천상병 시인의 삶과 작품은 많은 이들에게 큰 울림을 주지만, 그를 기리는 노력은 경남과 전국 곳곳에서 조금씩 잊혀져 깊은 아쉬움을 남깁니다.

KBS 뉴스 차주하입니다.

촬영:박민재/그래픽 김신아/내래이션:박경익

차주하 기자 (chask@kbs.co.kr)

출처:https://news.v.daum.net/v/20220317083000114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ys4327@hanmail.net ]
이전 위로
       
사공홍주.PNG
1200살 넘긴 해인사 쌍둥이 불상 국보 문턱에
사군자 동영상 강의
리괘
곤괘(땅)
아시아 최대 규모 아트페어 개막...
"솔드아웃 연연 안 한다.....
올 가을 전국 곳곳서 비엔날레..동...
올해로 25년째..진도 토요민속여...
지향 김계진작품전
서예교육의 활성화
나스카 라인
대구경북서예상 류영희·박세호씨
'유영국, 절대와 자유 展'이
‘한국미술작가명감 출품작가 초청전...
BTS '빌보드 핫1위' ...
문체부·한국문화관광연구원 분석 서울 중구 롯데면세점...
'엑스엑스' 안희연(하니...
가수 하니가 2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열...
'맛남의 광장' PD &quo...
[뉴스엔 박수인 기자] 안전한 ...
'친정엄마' 대표 잠적 ...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뮤...
사공홍주 유튜브 채널 개설
issue 게시판은 아직 생성되지 않았습니다.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원약관 고객지원센터 제휴 및 광고문의 광고안내 저작권안내 기자회원신청 기사제보 정기구독신청 다이렉트결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