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회원가입 고객센터
2020.05.26 (火) 14:27
주요뉴스
 
 HOME > 뉴스 > 문화/생활 > 생활일반
사회취약계층 문화유산 향유 기회 늘어난다
등록 : 2020-05-11 15:57
문화재청 '동행, 문화유산' 프로그램 이달부터 운영
유네스코 세계유산 종묘 [종로구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임동근 기자 = 노인, 보호시설 아동, 다문화가정, 장애인 등 취약계층의 문화유산 향유 기회의 폭이 올해부터 넓어진다.

문화재청은 취약계층이 무료로 문화유산을 즐길 수 있도록 지원하는 '동행, 문화유산' 프로그램을 이달부터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취약계층 여러분과 문화유산의 특별한 만남'을 표어로 진행하는 '동행, 문화유산'은 모든 국민에게 공평한 문화 향유권을 제공하기 위해 국민참여예산으로 추진하는 정부혁신 역점과제다.

시행 첫해인 올해는 노인, 장애인, 보호아동, 다문화가정 등 4개 취약계층을 우선 대상으로 선정했다.

장애인에게는 이동 편의를 고려한 특수차량과 자원봉사자, 장애별 성격을 고려한 맞춤형 문화유산 해설(수화 등)을 지원하며, 다문화가정을 위해서는 해설 통역을 제공한다.

문화재청은 이번 서비스를 위해 프로그램 기획과 대상자 모집, 서비스 제공 등 전반적인 운영을 담당할 12개 민간 주관단체를 공모를 통해 선정했다.

이들 단체는 장애인과 함께하는 문화캠프, 노인·보호아동 1박 2일 세계유산 탐방, 다문화가정 역사문화유적 탐방, 가정보호 위탁아동과 노인이 참가하는 궁궐·성곽·유교유산 탐방 등 다양한 문화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문화재청은 "참여자들이 안전사고에 취약한 점을 고려해 안전에 특별히 최선을 다하고, 주관단체의 여행자보험 가입과 안전관리자 의무 배치 지침, 프로그램의 안전 운영 상황을 주기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문화재청은 취약계층의 문화유산 향유 실태 조사를 병행해 문화유산 향유 현황과 주요 제약요건 등을 조사하고, 전국의 주요 문화유산을 선별해 무장애 시설 설치 등 인프라 구축 현황을 점검할 방침이다.

dklim@yna.co.kr

출처:https://news.v.daum.net/v/20200511093750621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ys4327@hanmail.net ]
이전 위로
       
사공홍주.PNG
리괘
곤괘(땅)
지뢰복
두 개의 하늘
與野, 예산안 심사 '연장전' 돌...
정부예산안 오늘 본회의 자동부의…'...
청와대 문건 유출 의혹 박 경정, ...
정윤회 "조사하라. 잘못있...
한달 뒤 연말정산…준비한 만큼 돌려...
모아저축은행 평촌지점 확장 이전
"비자금 관리인인데…"...
국토부, ‘땅콩 회항’ 조사관 1명...
정진엽 복지부장관, 보건의약 6개 ...
선관위, 오늘 통진당 비례지방의원...
'엑스엑스' 안희연(하니...
가수 하니가 2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열...
'맛남의 광장' PD &quo...
[뉴스엔 박수인 기자] 안전한 ...
'친정엄마' 대표 잠적 ...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뮤...
"무엇을 상상하...
[Dispatch=구민지기자] "안 ...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원약관 고객지원센터 제휴 및 광고문의 광고안내 저작권안내 기자회원신청 기사제보 정기구독신청 다이렉트결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