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회원가입 고객센터
2019.07.17 (水) 09:22
주요뉴스
 
 HOME > 연예 > 영화
[영화 리뷰+] '안시성' 한국에서 이런 전쟁 영화가 나오다니
등록 : 2018-09-17 10:16
[ 김소연 기자 ]
/사진=영화 '안시성' 스틸컷

처음부터 10분간 쏟아붓는 전쟁 장면을 시작으로 135분간 휘몰아친다. 영화를 보고 난 후 티켓 값이 전혀 생각나지 않을 것이다. 화려한 액션을 제대로 즐기기 위해 4DX나 아이맥스로 보면 더 좋을 듯싶다. 영화 '안시성'이다.
'안시성'은 그동안 우리 스크린에서 볼 수 없었던 고구려 전투를 담았다. 고구려말, 당태종 이세민과 안시성 성주 양만춘, 그를 따르는 성민들의 치열했던 88일의 기록은 사실 역사서에도 자세하게 나와 있지 않다. 김광식 감독 스스로 "사료가 부족해 쉽지 않은 작업"이라고 고백했을 정도.
하지만 단편적으로 알고 있던 사실들은 김광식 감독의 고민과 상상력으로 살이 붙어 살아났다. 양만춘(조인성 분)을 비롯해 안시성 성민 각각의 캐릭터들이 갖는 서사는 단조로울 수 있는 전쟁 이야기에 변주를 줬다. 파소(엄태구 분)와 백하(김설현 분)의 로맨스, 명령과 신념 사이에서 갈등하는 사물부터 신스틸러가 된 우대(성동일 분)까지 작은 캐릭터 하나하나 각자의 사연으로 이야기를 이끈다.
/사진=영화 '안시성' 스틸컷

특히 양만춘의 인간적인 리더십이 눈길을 끈다. 양만춘은 왕을 죽인 연개소문의 소집에 응하지 않아 역적으로 분리된 인물이다. 하지만 안시성 성민들에겐 어린아이들부터 노파까지 똑같이 선한 웃음을 보여주면서 마음으로 존경받았고, 40배가 넘는 당나라 대군 앞에서도 하나로 뭉치게 하는 기적을 보여줬다.
강력한 에너지를 발산하며 무릎 꿇리는 영웅이 아닌, '형님'같은 리더십을 선보이며 '명량' 이순신과는 다른 장군의 모습을 제시했다.
캐릭터들이 탄탄하게 살아있어도 전쟁 영화의 특성상 나열식으로 흘러가는 단조로운 구성은 피할 수 없다. 여기에 신파까지 가미됐지만 고개는 돌아가지 않는다. 그걸 만회할 만큼 화려한 볼거리가 있기 때문. 200억 원이 넘는 제작비가 '허투루 쓰이지 않았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압도적인 스케일과 새로운 비주얼을 선보였다.
/사진=영화 '안시성' 스틸컷

베일을 벗기 전 우려됐던 주필산 전투, 2번의 공성전, 그리고 토산 전투까지 총 4번의 전투는 각기 다른 콘셉트를 내세우며 몰입도를 끌어올렸다. 승리의 역사가 있기에 결과를 알고 있음에도 마지막까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긴장감을 유지한다.
광활한 대지와 공성, 토산 등 장소에 변화를 주고, 낮과 밤으로 변주를 더했다. 단순히 사다리를 끌어 내리고 불화살을 쏘는 액션을 생각했다면 오산이다. 트로이 목마를 연상시키는 다채로운 전쟁 무기들은 허를 찌른다.
/사진=영화 '안시성' 스틸컷

여기에 스카이워커, 드론, 로봇암, 팬텀, 러시안암 등 최첨단 촬영 장비를 총동원해 각 캐릭터의 전투를 집중적으로 보여주면서 화면의 전환을 이끌어냈다. 특히 긴 팔다리로 시원시원하게 활을 쏘는 조인성의 액션은 수염과 기미 분장으로 미모를 가려도 '멋짐'을 끌어 올렸다.
남자들만의 전투가 아닌 여성들로 구성된 백하부대의 활약도 이전의 전쟁 영화와 다른 포인트다. 남자들이 칼을 들고 싸우고, 여자들은 치마로 돌을 옮기던 전형적인 모습이 아닌, 같이 갑옷을 입고 활을 쏘고, 말을 타는 액션은 또 다른 쾌감을 안긴다.
/사진=영화 '안시성' 스틸컷

오는 19일 개봉. 12세 이상 관람가.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출처:https://entertain.v.daum.net/v/20180917101302639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ys4327@hanmail.net ]
이전 위로
       
사공홍주.PNG
변화 -사공홍주 작품전
重天乾
2019.수성구지원 첫수업
천화동인
與野, 예산안 심사 '연장전' 돌...
정부예산안 오늘 본회의 자동부의…'...
청와대 문건 유출 의혹 박 경정, ...
정윤회 "조사하라. 잘못있...
한달 뒤 연말정산…준비한 만큼 돌려...
모아저축은행 평촌지점 확장 이전
"비자금 관리인인데…"...
국토부, ‘땅콩 회항’ 조사관 1명...
정진엽 복지부장관, 보건의약 6개 ...
선관위, 오늘 통진당 비례지방의원...
강경준♥장신영, 둘째 임...
© News1 SBS '동상이몽2' 제공 ...
특별한 배우 '조여정'과...
▲ 영화 '기생충'의 조여정. 제공|CJ...
노엘 갤러거 "오...
오아시스 재결합설 일축.."BTS 몰라..웸블리서 한국...
'비디오스타' 코요태 빽...
[뉴스엔 김명미 기자] 코요태 빽...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원약관 고객지원센터 제휴 및 광고문의 광고안내 저작권안내 기자회원신청 기사제보 정기구독신청 다이렉트결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