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회원가입 고객센터
2020.07.13 (月) 14:30
주요뉴스
 
 HOME > 뉴스 > 문화/생활 > 생활일반
'원앙 떼죽음'사건 총기 불법소지자 범행 가능성 경찰 수사(종합)
등록 : 2020-01-13 15:14
총기 반출 불가능 시기..해군기지 반대주민회 "철저 수사" 요구

(제주=연합뉴스) 고성식 백나용 기자 = 천연기념물 원앙이 엽총(산탄총)에 맞아 집단 폐사한 사건을 수사하는 경찰이 용의자가 총기류 불법 소지자일 가능성을 두고 수사에 착수했다.

제주 서귀포경찰서는 총기 반출이 불가능한 시기에 원앙 폐사 사건이 발생했고 최근 사용하지 않는 구형 산탄총을 범행에 이용한 것을 토대로 불법 총기류 소지자가 범행했을 가능성 등을 염두에 두고 용의자를 찾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총포·도검·화약류 등의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총포의 소지 허가를 받은 자는 총포와 그 실탄을 허가관청이 지정하는 곳(지역경찰대·파출소)에 보관해야 한다.

총포를 사용하려고 할 때는 수렵 등의 정당한 사유가 있어야 허가관청에서 보관해제(총포 반출 허가)를 허가해준다.

현재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방역 차원에서 도내 수렵이 전면 금지돼 있으며 사건이 발생한 강정천 중상류는 수렵 허가 지역도 아니다.

따라서 경찰은 정상적인 총기 보관해제를 통해 총기를 받은 후 자의 소행 가능성은 작은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원앙이 집단 폐사한 채 발견된 강정천 중상류 주변 폐쇄회로(CC) TV 등을 토대로 용의자를 찾고 있다.

앞서 11일 서귀포시 강정천 중상류 부근에서 천연기념물 제327호인 원앙 13마리의 사체가 발견됐다. 원앙은 누군가가 쏜 산탄총에 맞아 집단 폐사한 것으로 확인됐다.

총에 맞아 폐사한 원앙 (제주=연합뉴스) 11일 제주 서귀포시 강정천 중상류에서 산탄총에 맞아 폐사한 천연기념물 원앙의 모습. 2020.1.12 [한국조류보호협회 제주도지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oss@yna.co.kr

제주 해군기지 반대주민회는 이날 성명을 내 원앙 떼죽음 사건에 대한 경찰의 철저 수사와 엄중 처벌을 촉구했다.

반대주민회는 "범법행위가 제주 해군기지 진입도로 공사와 연관이 있다는 강력한 의심을 버릴 수 없다"며 "원앙 집단 서식이 진입도로 공사에 방해요인으로 인식되고 있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제주해군기지 진입도로 공사로 흙탕물이 대거 강정천에 유입되는 현상이 일어나고 있으며, 이로 인해 원앙 서식지 등 강정천의 생태환경이 악화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그러면서 "제주도와 환경청·문화재청은 전문가 조사를 통해 이 일대를 천연기념물 서식지 보호구역으로 지정해 보존해야 한다"며 "또 경찰은 원앙을 총포로 포획한 범죄자를 색출해 엄벌에 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총에 맞아 폐사한 원앙 (제주=연합뉴스) 11일 제주 서귀포시 강정천 중상류에서 산탄총에 맞아 폐사한 천연기념물 원앙의 모습. 2020.1.12 [한국조류보호협회 제주도지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oss@yna.co.kr

dragon.me@yna.co.kr

출처:https://news.v.daum.net/v/20200113135646278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ys4327@hanmail.net ]
이전 위로
       
사공홍주.PNG
리괘
곤괘(땅)
지뢰복
두 개의 하늘
與野, 예산안 심사 '연장전' 돌...
정부예산안 오늘 본회의 자동부의…'...
청와대 문건 유출 의혹 박 경정, ...
정윤회 "조사하라. 잘못있...
한달 뒤 연말정산…준비한 만큼 돌려...
모아저축은행 평촌지점 확장 이전
"비자금 관리인인데…"...
국토부, ‘땅콩 회항’ 조사관 1명...
정진엽 복지부장관, 보건의약 6개 ...
선관위, 오늘 통진당 비례지방의원...
'엑스엑스' 안희연(하니...
가수 하니가 2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에서 열...
'맛남의 광장' PD &quo...
[뉴스엔 박수인 기자] 안전한 ...
'친정엄마' 대표 잠적 ...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뮤...
"무엇을 상상하...
[Dispatch=구민지기자] "안 ...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원약관 고객지원센터 제휴 및 광고문의 광고안내 저작권안내 기자회원신청 기사제보 정기구독신청 다이렉트결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