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추가
회원가입 고객센터
2020.01.18 (土) 01:06
주요뉴스
 
 HOME > 뉴스 > 문화/생활 > 생활일반
'미술시장 불황' 빈말 아니었네..거래금 4482억 전년比 9.3%
등록 : 2019-12-30 15:44
(재)예술경영지원센터, 2019 미술시장실태조사(2018년도 기준) 공표
경매는 1500억대 첫 돌파..아트페어수도 증가
【서울=뉴시스】 전진환 기자 = 25일 오후 제18회 한국국제아트페어(KIAF)가 개막한 서울 삼성동 코엑스 전시장에서 관람객들이 작품을 감상하고있다. KIAF는 작품성을 인정받는 국내외 작가들의 현대미술작품 1만여 점이 한 자리에 모이는 행사로 오는 29일까지 열린다. 2019.09.25. amin2@newsis.com


[서울=뉴시스] 박현주 미술전문 기자 = 화랑가의 '미술시장 불황'이라는 말이 입증됐다.

30일 예술경영지원센터가 발표한 '2019 미술시장실태조사(2018년 기준)'에 따르면 국내 미술시장 규모는 2018년 기준 작품거래금액 4482억 원(전년대비 9.3% 감소), 작품거래 수 3만9368점(전년대비 10.2% 증가)인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화랑의 작품 판매금액은 2013년을 제외하고 2000억 원 이상 규모를 유지하다가 처음으로 1900억 원대로 하락했다. 이는 매출규모 10억 원 이상의 화랑들에서 약 500억 원 정도 작품판매가 줄어든 것에 기인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서울=뉴시스] 국내 미술시장 현황 (표=(재)예술경영지원센터 제공).2019.12.30.


반면 경매시장은 불황속 호황이다. 작품 판매규모는 1500억 원대(해외 개최 경매 미포함)를 돌파하면서 조사 이래 가장 높은 결과를 보여주었다.

또한 작품가격대 1억 원 이상 작품 판매 비중이 경매 총 거래금액의 56.9%를 차지, 가장 높은 수치로 나타났다. 그러나 경매 회사의 양극화는 더욱 심화됐다. 중간 매출규모의 경매회사가 부재하면서 10억 원 미만과 50억 원 이상 매출 경매회사만 남아있는 양상이다.

아트페어는 증가세다. 2018년도 아트페어 수는 2014년도 대비 54.3% 늘어 총 54개이며 작품판매금액은 17.6% 상승한 것으로 집계됐다.

화랑참가형 아트페어 수는 거의 동일하나, 작가참가형 아트페어(‘14년 15개→’18년 33개)의 수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18년 화랑참가형 평균 1점당 판매 작품가격 약 1,400만원, 작가참가형 약 88만원)

미술관 및 조사대상에 포함되지 않았던 전시 공간(복합문화공간 등 40개)을 추가하여 2018년도 유료전시관람 규모 현황을 조사했다. 개최된 전체 전시 2,924회 중 유료전시는 684회, 유료전시 관람객은 993만3414명이다.

[서울=뉴시스] 국내 미술시장 작품 판매 금액그래프. 예술경영지원센터 제공.


[서울=뉴시스] 국내 미술시장 종사자 수그래프. 예술경영지원센터 제공.2019.12.30


미술시장실태조사는 2009년에 처음 실시됐다. 올해 조사는 2018년 기준으로 주요 유통영역인 화랑(460개) 경매회사(10개), 아트페어(54개)와 공공영역인 미술관(244개)을 대상으로 한 전수조사로 진행됐다.

2019 미술시장실태조사 보고서는 2020년 2월 중 조사에 응답한 유관기관과 온라인 신청자에게 배포할 예정이며, 자세한 내용은 (재)예술경영지원센터 누리집 자료공간(www.gokams.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hyun@newsis.com

출처:https://news.v.daum.net/v/20191230101640796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kimsundk77@naver.com ]
이전 위로
       
사공홍주.PNG
두 개의 하늘
변화 -사공홍주 작품전
重天乾
2019.수성구지원 첫수업
與野, 예산안 심사 '연장전' 돌...
정부예산안 오늘 본회의 자동부의…'...
청와대 문건 유출 의혹 박 경정, ...
정윤회 "조사하라. 잘못있...
한달 뒤 연말정산…준비한 만큼 돌려...
모아저축은행 평촌지점 확장 이전
"비자금 관리인인데…"...
국토부, ‘땅콩 회항’ 조사관 1명...
정진엽 복지부장관, 보건의약 6개 ...
선관위, 오늘 통진당 비례지방의원...
'맛남의 광장' PD &quo...
[뉴스엔 박수인 기자] 안전한 ...
'친정엄마' 대표 잠적 ...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뮤...
"무엇을 상상하...
[Dispatch=구민지기자] "안 ...
'82년생 김지영' 女 연...
[노컷 딥이슈] 서지혜 독서 인증에 또 한 번 '악성 댓...
회사소개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회원약관 고객지원센터 제휴 및 광고문의 광고안내 저작권안내 기자회원신청 기사제보 정기구독신청 다이렉트결제